홀덤의 시작 #1

홀덤 후기

홀덤의 시작 #1

3 응골프야 0 16 0 0

저는 캐나다에서 나름 열심히 공부해서 카지노란걸 몰랏는데,

 

그놈의 중국놈 친구 ㅠㅠ 때문에 따라갓다가 카지노란걸 알아버렷고..

 

첫 시작은 다들 틀리겟지만 블랙잭 이였습니다.

 

나름 위닝한다고 자위하며 돈잃고 카드한도까지 뽑고 ㅋㅋ 그랫죠

 

제가 갓던곳은 밴쿠버에 엣지워터 라는 카지노 였는데.. 이젠

 

없어졋다고 합니다..(소문만 들엇어요^^;)

 

그러다가 친형이 같이 유학와서 갑자기 홀덤에 입문합니다.

 

그 뭐지 캐쉬게임인가 원서 두권을 싹 읽고 1/2블라인드에서

 

치기 시작하더라구요.. 너무 재밋다고 하면서..

 

저는 그시절 블랙잭 최소 25불 리밋에서 놀던때입니다.

(5불 10불은 정석대로 안쳐서 싹다 뒤지는 경우가 많아서..)

 

아무생각없이 형과 같은 테이블에 앉앗고 형이 하는말이

 

"AA-JJ" 아니면 다죽어. 그리고 그거 뜨면 무조건 18불로 레이즈해"

 

여러분들은 처음 오프에 갓을때 어떠셧나요?

 

저는 완전 주눅들어서 너무나 쫄앗습니다.

 

앞에 5불짜리 칩들.. 맨날 25불 100불칩갖고 블랙잭하다가

 

앉아서 패를 기다리는데 정말 손이... ㅋㅋㅋ 사시나무 떨리듯..

 

그리고 AA를 받게 되엇죠. 

 

제 머리속에는 18불 18불 만 생각낫습니다.

 

제차례가 왓고, 아마 미들이엿던걸로 기억남..

 

저는 18불을 집으려고 하는데... ㅋㅋ 시불 내몸에 달린게아닌지

 

손이 지좆대로 움직여서 도대체가 5불짜리 칩 3개를 못잡앗습니다..

 

하도 떨어서... 칩을 집을수가 없을정도 엿어요.

 

여러분들은 처음 오프 처음 테이블때 이런경험 없었나요?

 

댓글보고 연재 하겠습니다. 첫경험 이야기니 너무 욕하진 말아주셧으면 합니다 ㅠㅠ

0 Comments
제목

공지


최근글


댓글


멤버


현황


  • 현재 접속자 6(1) 명
  • 오늘 방문자 35 명
  • 어제 방문자 36 명
  • 최대 방문자 68 명
  • 전체 방문자 6,334 명
  • 전체 회원수 126 명
  • 전체 게시물 11,445 개